Untitled Document
웹매거진신청 ㅣ 즐겨찾기등록
 
 
감속기 감용기/망용해기 공업용나이프 금형관련 냉각기/온도조절기 냉각탑
로보트/클램프 링브로워 블로워/사출/실크인쇄 사출성형기 사출기컨트롤러 수지탈수기/세척시스템
수출/목상자포장 스크류/실린더 압출성형기 여행사/해외전시 연포장기계 원료/안료/마스터배치
전동지게차 배터리복원기 중고기계 지게차/타이어/배터리 진공성형기 초경날 컷팅기
트리밍와인다 파쇄기/분쇄기/압축기 펌프/모터 하수관/시트판넬 합리화기기 핫런너시스템
호이스트/리프트 히터/열설비/센서
 

 
 
 
제목 SK이노베이션, 2017년 非정유 영업이익 사상최초로 2조 돌파…딥체인지 성과 가시화
작성일자 2018-03-13
조회수 1295

SK이노베이션, 2017년 非정유 영업이익 사상최초로 2조 돌파…딥체인지 성과 가시화

 

2017년엔 주춤한 정유사업 대신 非정유부문 매출과 영업이익 증가로
딥 체인지 2.0 강한 실행…화학·윤활유 등 비정유부문 영업이익 사상 처음 2조원 넘어서

 


 

 

SK이노베이션(www.SKinnovation.com)의 비정유부문 사업에서 사상 처음으로 영업이익 2조를 돌파했다. 이 회사가 전사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화학과 윤활유 등 비정유부문을 강화하는 딥체인지 2.0의 성과로 분석된다.
그러나 영업이익 내용을 보면 화학, 윤활유, 석유개발사업에서만 영업이익 2조 705억원을 기록해 사상 처음으로 비정유부분의 영업이익이 2조원을 넘어선 것이다. 그간 정유업으로 단순 분류되어 왔던 SK이노베이션이 명실상부한 에너지·화학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업계에서는 연이어 차별화된 호실적을 달성하는 SK이노베이션의 비결을 ‘딥 체인지(Deep Change)’를 강하게 추진한 데 따른 사업구조와 수익구조 혁신의 결과로 평가하고 있다. SK이노베이션은 화학, 윤활유, 석유개발 등 비정유부문의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외부 환경변화에도 견고한 사업포트폴리오를 구축하는 사업구조 혁신을 이뤘다.
이를 통해 SK이노베이션은 ‘업황변동에 의존도가 높은 사업특성을 돌파해 차별적인 내성, 즉 좋을 땐 더 좋고 나쁠 땐 덜 나쁜 기초체력’을 갖춤으로써 동종업계 대비 차별적 우위의 경쟁력을 갖게 된 것으로 풀이된다.
SK이노베이션 역대 최대 실적 경신의 원동력은 단연 화학사업과 윤활유사업이다. 화학사업은 매출액 9조 3,392억원, 영업이익 1조 3,772억원을 기록하며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2014년부터 선제적으로 파라자일렌 중심의 고부가 화학설비로 탈바꿈한 SK인천석유화학은 4,146억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이로서 SK이노베이션의 화학 사업은 영업이익 1조를 연이어 돌파하면서 SK이노베이션의 비정유 중심 성장을 주도하게 된 것이다.
윤활유 사업은 지난 2011년 5,096억원 이후 역대 두 번째인 5,049억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하며 SK이노베이션의 실적을 견인했다. 또한 석유개발사업이 2천억원에 근접하는 영업이익을 시현하며 힘을 더했다. 정유사업은 미국산 원유도입을 비롯한 원유도입선 다변화, 운영최적화를 통한 원가경쟁력을 바탕으로 호실적을 뒷받침했으나, 2016년 대비해서는 소폭 감소했다.
SK이노베이션 김준 사장은 “2017년은 딥체인지의 강한 실행을 통해 비정유 부문에서 안정적이고 탁월한 성과를 지속적으로 창출할 수 있는 포트폴리오를 갖춘 한 해였다.”면서, “올해는 기존 관행을 탈피해 시장을 바라보는 방식을 바꾸고 새로운 시장을 창출하는 ‘블루오션 시프트(Blue Ocean Shift)’ 관점에서 딥체인지를 더욱 강하게 추진해 4조원대 영업이익에 도전하는 발판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SK이노베이션은 차세대 먹거리로 화학사업과 배터리사업을 선정하고 집중 투자하고 있다. SK이노베이션은 배터리사업 부문에서 현재 서산 배터리 2공장에 4개 생산설비를 비롯해 헝가리 생산공장 신설, 리튬이온배터리분리막 2개 생산설비 증설 등을 추진하고 있다. 화학사업에서는 지난해 에틸렌 아크릴산(EAA)사업과 폴리염화비닐리덴(PVDC)사업을 인수한 데 이어 추가적인 M&A를 통해 고부가 화학 사업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첨부파일